Agency – William Gibson

21세기의 위기를 감지한 윌리엄 깁슨잭팟3부작 두번째, 에이전시 Agency.

“윌프 얘기로는 새 그루터기 미국에서는 여성대통령이 당선되었다죠, 곤잘레스 전에. 하지만 반대결과에도 불구하고 사람들은 별로 더 행복하지 않아보인대요.”
“그 총알을 피했다고 하루하루를 새롭게 감사하며 맞이하지는 않지요.” 로비어가 말했다. “그게 인간의 본성인거죠. 우리와 같이 공유하는 역사 속의 다른 문제요인들은 여전히 작용하고, 복잡하게 얽힌 국제 위기는…”

전편 페리퍼럴을 읽은것이 5년 전인데, 진부한 말이지만 많은것들이 변했다, 이 책이 비추는 관점에서. 브렉시트/트럼프로 상징되는 현재와 너무 닮은 1권에 이어 힐러리 클린턴이 당선된 다른 현재가 2권.
베리티 제인 Verity Jane은 앱 위스퍼러 app whispherer, 재능있는 테스터랄까. 전남친이 유명한 VC인 그는 한 스타트업의 시제품을 테스트하게 된다. 비공개서약 NDA을 하고 받아온 상자 속에는 AR안경과 헤드셋 그리고 충전기. 같은 시대 다른 세계, 실리콘밸리 문화의 끝에 존재하는 샌프란시스코의 묘사는 탁월하다.
Continue reading

Your Favorite Band Cannot Save You – Scotto Moore

시애틀에 사는 극작가 스코토 무어의 소설 ‘당신이 좋아하는 밴드는 당산을 구할수 없다 Your Favorite Band Cannot Save You’는 부담없는 분량의 페이퍼백 소설이다.

음악블로거인 주인공은 토요일밤 가장 아름다운 음악을 경험한다. 앞으로 다른 무엇도 듣지않는다 해도 상관없을 정도로 아름다운 음악에 무한반복 재생하다 곡을 알리기로 마음먹는다. 밴드캠프 페이지에는 노래 하나와 밴드 이름뿐 아무것도 없고 검색해도 아무것도 나오지 않는다. 사운드클라우드, 스포티파이, 유튜브에도 없고. 인터뷰도 사진도 아무것도 없으며 하이프머신에도 한마디 언급이 없다. 마침내 MP3 파일을 열어 ID3메타데이터를 보았더니..

트랙: 01
제목: 서곡 Overture
아티스트: 아름다운 후회 Beautiful Remorse
앨범: 두번째는 잡히지 않아 I Shall Not Get Caught a Second Time
코멘트: 10트랙 앨범 중 첫번째 트랙. 다음곡은 매일 확인하세요!

Continue reading

Shorefall – Robert Jackson Bennett

로버트 잭슨 베넷의 파운더 3부작 2편 쇼어폴 Shorefall. 1편 파운드리사이드를 재미있게 읽었으니 기대가 컸다.

“우리는 세상을 더 나은 곳으로 만들려고 했어.” 산치아가 말했다. “우리는 도움을 주려고 했었지. 이제 이런 곤경에 빠져버렸어. 우리가 진보하려 할때마다, 그들은 게임을 바꾸어. 자기 마음대로 규칙을 바꿔버려.” 그는 한떼의 개들이 회색원숭이 한마리를 잡고 소리치는 그대로 찢어버리는 것을 지켜보았다. “어쩌면 언제나 그러겠지.”

전편에서 도시 테반느를 뒤집어놓았던 산치아는 지난 3년 동안 동료가 된 오르소, 그레고, 베레니스와 함께 귀족가문 캄포 Campo들이 독점하던 스크라이빙 scriving을 평민들에게 퍼뜨린다. 다양한 일을 쉽게 해낼수 있는 도구를 가지면 평범한 사람들도 더 윤택하고 자유로와지지 않을까. 그러나 더 큰 위협이 다가온다.
스크라이빙을 창안한 고대의 사제 hierophant 중에서도 가장 처음 사제인 크라세데스 마그너스가 부활했다. 수없는 왕국과 제국을 파괴한 무시무시한 능력의 사제가 무슨 일을 저지를지 알수없지만, 산치아가 막아야 한다는데..
Continue reading

The Future of Another Timeline – AnnaLee Newitz

저널리스트겸 작가인 애너리 뉴위츠의 SF소설 다른 시간대의 미래 The Future of Another Timeline을 읽었다.

평행우주란 우리가 살고있는 시공간, 현재의 세상 이외에도 가능한 우주가 다수 존재한다는 가정 속의 다른 세상이라는 얘기다. 소설, 영화, 애니메이션 등에서 여러가지로 사용하곤 한다. 인상적인 예는 윌리엄 깁슨의 꽁초 stub세계가 되겠다.

고대의 유적을 통해 과거로 시간여행할 수 있는 세상이 무대. 지구과학자는 5억년전 만들어진 다섯 개의 기계를 연구하고 이를 통해 시간여행하는 직업이다. 지표가 30억년 이상 변화하지 않은 곳에서 발견된 기계는 지구에 생명이 탄생하기 이전에 존재한 인터페이스로 추정된다.

지구과학자들은 21세기 초에 마침내 작은 일들은 변하지만 큰 사건은 변하지 않는다는 이론에 합의한다. 타임라인에 주요한 일탈을 초래하려는 일은 나쁜 과학일뿐 아니라 실패하는 폭군들과 멍청이들이 꼬여드는 꿀단지다. 또한 연대학계 규정에 위반한다.

2022년의 테스는 지구과학자. 그 기계를 통해 과거로 여행하고 연구를 발표한다. 시간여행에는 규칙이 존재하지만 객관적인 관찰자로만 남을수 있을까. 역사를 나은 방향으로 바꾸려는 유혹은 강한법이다. 아니, 나쁜 방향으로 바꾸려는 집단이 있다면 어떻게 할까. 테스는 역사의 주요순간을 연구하고 진보를 위해 애쓰는 조직 “해리엣의 딸들”의 일원이기도 하다.

여성이 감정이입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인데, 대학이 가르치는 인위적인 이성은 그들을 고문하는 것이다. 수백만년의 진화는 남성이 정치와 과학이라는 도구를 만드는 일을 잘하도록, 여성이 양육과 감성적 표현의 여왕이 되도록 이끌었다. 대학은 이러한 생물학적 현실을 부정한다. 많은 여성이 자신에 만족하지 못하는 까닭이다. 하지만 그것은 옳지 않다! 대학은 그만! 해방의 시간이 왔다!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