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nemouth – Iain Banks

stonemouth 이언 뱅크스의 소설 스톤머스 Stonemouth는 주인공 스튜어트 길모어가 5년 만에 고향 스톤머스, 스코틀랜드의 소도시를 찾으면서 시작한다.

머스턴 Murston 家와 매커베트 MacAvett 家가 합법/비합법적인 사업을 양분하고 있는 강 하구의 도시, 5년 전 머스턴 집안을 피해 달아났던 그가 조 머스턴의 장례식으로 돌아왔다.

‘야, 퍼그 Ferg 너 왜 한번도 연락 안했냐? 내가 떠난 후에 말이야? 너한테서 아무 소식도 듣지를 못했어. 인정하기 싫지만, 사실이든 상상이든(대체로 재미나게) 너 말고 모든 사람들의 단점을 까대는 의식이나 까칠하게 친한 척 하는게 그립더라.’

장례식은 월요일. 금요일 저녁부터 그는 옛 친구들을 만나고 이야기를 나누고 술을 마시면서 과거를 회상한다. 스물 다섯에 조명 전문 회사에서 갓 파트너가 된 길모어는 왜 도망치듯 고향을 떠났을까.

우리는 모두 은밀하게 자신의 인생이 무척 긴 영화와 같다고 생각하지 않을까 의심한다, 물론 중심인물로 말이다. 주위의 엑스트라, 단역, 카메오, 조연들 전부가 우리 만큼 실재하고 그들은 대작이 실제로 우리가 아니라 자신들의 것이라고 생각할지 모른다는 생각은 아주 가끔 일어난다.

순진한 열정과 욕망, 실수, 배신과 비난, 징벌. 용서에 가까운 화해로 손잡을 수 있는 젊음의 이야기.

전권은 아니지만 닥터 후로 유명해진 데이빗 테넌트의 음성으로 들을 수도 있다.

One thought on “Stonemouth – Iain Bank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